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시장기타기 전국축구대회 개최

38개팀 1천여 선수 기량 겨뤄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0월15일 20시58분  
영주시축구협회(회장 신수인)는 14일 영주시민운동장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15일까지 전국의 축구동호인이 한자리에 모이는 제14회 영주시장기타기 전국축구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영주시축구협회가 주최·주관하고 영주시와 영주시체육회 및 대한축구협회 후원으로 38개 팀 1000여명의 선수가 참가했다.

이에 따라 경기는 30·40대부, 50대부, 60대부, 70대부, 여성부로 나뉘어 부별로 70대부와 여성부는 축구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기는 국민스포츠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자리가 됐다.

경기는 영주시민운동장을 비롯해 보조구장, KT&G 운동장, 풍기중학교, 동양대 등 각지에서 개최됐다.

특히 이 대회는 천년건강 풍기인삼의 우수성과 영주한우, 영주사과 등의 지역 특산품을 홍보하고 유·불 문화의 전통과 역사를 간직한 지역 관광지를 널리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축구대회를 통해 동호인간의 건강과 친목을 다지고 풍기인삼축제, 영주사과축제,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 소백힐링걷기대회 등 영주에서 개최되는 풍성한 가을축제도 함께 즐겨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시장기타기 전국축구대회는 2004년 전국 우수팀 초청 축구대회로 시작해 2014년 대한축구협회 공식대회로 승인받았으며 올해로 14회째를 맞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