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미대, 재학생 4명 포스코 최종 합격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11월05일 18시07분  
올해 (주)포스코 생산기술직 신입사원 채용에 구미대 2학년 학생 4명이 나란히 합격해 대학 본관 앞에서 기쁨을 함께 했다. 사진 왼쪽부터 송승환(전기에너지과), 박효희(국방환경화학과), 김찬희·박재현(기계자동차공학부) 학생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 재학생 4명이 2018년 (주)포스코 신입사원 채용에 최종 합격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신입사원 모집은 생산기술직과 특수직무 부문에 전문대학 졸업예정자를 대상으로 1차 서류전형 심사, 2차 인성·직무 면접심사, 3차 조직·가치적합성 면접심사를 거쳤다.

구미대는 13명의 학생이 지원해 생산기술직 3명(김찬희,기계자동차공학부), 박재현(기계자동차공학부), 송승환(전기에너지과))과 특수직무(환경직) 1명(박효희,국방환경화학과))이 합격해 오는 12월 첫 출근을 하게 된다.

구미대는 포스코 신입사원 모집에 최근 7년 평균 매년 3~4명의 졸업예정자들이 취업에 성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학생들은 대기업 채용시험에 대비해 학교에서 진행하는 자격증 특강과 모의면접, 멘토링 등 다양한 취업지원 프로그램이 많은 도움이 됐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박효희 학생은 “위험물 기능사와 산업기사, 소방안전관리자 2급, 위험물 안전관리자 등 8개의 자격증을 취득해 합격에 도움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김기홍 구미대 취업지원처장은 “철강 분야 국내 대표적인 대기업에 매년 합격한 것은 상당히 고무적이며 후배들에게도 귀감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의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구미대는 교육부 건강보험가입 기준 취업률 발표 조사에서 2010년 이후 5년 연속 전국 1위(전문대 ‘가, 나’군별)를 기록하며 취업특성화 대학으로 위상을 높이고 있다.

또한 최근 7년간 평균 취업률이 82.5%로 매년 졸업생 10명 중 8명 이상이 취업에 성공하고 있으며, 이중 대기업 취업률도 42.3%로 높은 편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