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남대병원, 연명의료 시범사업 참여기관 선정

배준수 기자 baepro@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0월12일 18시34분  
영남대병원 호흡기전문질환센터조감도
영남대병원은 서울대병원, 세브란스병원 등과 함께 대구·경북에서는 유일하게 ‘연명의료 관련 시범사업 참여 의료기관’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연명의료란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에게 하는 심폐소생술, 인공호흡기 착용, 혈액투석 및 항암제 투여의 의학적 시술로서 치료효과 없이 임종과정만을 연장하는 것을 의미한다.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의 연명의료결정에 관한 법률(이하 연명의료결정법) 중 연명의료 분야는 내년 2월에 신규로 시행지만, 영남대병원은 한발 앞서 이번 시범사업에 참여해 환자와 보호자, 의료진 모두에게 연명의료계획서 작성 및 이행의 당위성과 제도 시행의 필요성을 대내·외적으로 알리게 된다.

윤성수 병원장은 “우리 병원은 ‘자문형 호스피스 시범사업’을 운영한 축적된 경험을 토대로 연명의료 시범사업 참여기관으로 선정돼 이 분야에서 지역사회에 선도적으로 기여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원, 검찰청, 경찰청, 의료, 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